표범이 온다 — Mac OS X “Leopard”

by Hun

이 글을 쓰는 시점으로 약 25시간 뒤면 맥(Mac)의 신판 운영체제 “Leopard“(“을레퍼드~”)가 출시됩니다. 아마존(Amazon.com)에서 약 $20 싸게 팔길레 미리 구입을 했습니다. 배송은 내일 될 것으로 예상합니다.

가장 기대 되는 기능 중 하나는 “스페이스“(space)인데, 복수의 작업공간(desktop)을 사용할수 있게 해 주는 것입니다. 리눅스(Linux)에서는 이미 쉽게 발견할 수 있는 기능인데, 드디어 맥에서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는 것이 기쁩니다. 제가 컴퓨터로 작업을 할 때 문서 작성과 웹 검색을 자주 함께 하게 되는데, 이 두 가지 작업 만 해도 복수의 창을 열어야 할 때가 많고 거기에 어떤 작업(PDF 문서 읽기등)을 더 추가적으로 하려면 금방 작업공간이 복잡해집니다. 그래서 복수의 작업공간을 만들고 관련있는 창 끼리 묶어 주면 더 편하게 일을 진행할 수 있게 됩니다.

이 외에도 좋은 기능들을 선보이고 있는데, 그것들 기존에 다른 곳에서 볼 수 없었던 것은 아니지만 (물론 마이크로소프트 윈도우즈에서는 여전히 볼 수 없지요) 매킨토시의 특징을 잘 살려 신속하고 깔끔하며 안정적으로 돌아가도록 했다는 것이 매력입니다. 자세한 평가글이 있네요; 윈도우즈 비스타(Vista)와 비교한 내용을 보면 “표범”이 비스타 보다 빠르고 보안이 좋으며 기존에 설치되었던 프로그램들과의 호환성 문제가 거의 전무하다는 것을 장점으로 들고 있습니다. 영어로 제작된 동영상 안내가 있습니다.

Advertisements